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유관산업 환경
포털전송 :
다음
네이버
헬스조선
올 추석연휴 친환경 명절로 보내자환경부 캠페인, 미사용 플러그 뽑기-고향길 대중교통 이용 등 호소

'최장 10일 쉬는 올 추석연휴는 친환경적으로 보냅시다'

환경부(장관 김은경)는 추석 명절을 맞아 28일 오전 11시부터 서울 용산역 3층 맞이방에서 ‘친환경 추석명절 보내기 캠페인’을 펼친다.

이번 캠페인은 최장 10일에 이르는 추석 황금연휴 기간 동안 국민들이 온실가스 감축에 적극 동참할 수 있도록 친환경 명절 보내기 실천수칙 5가지를 집중적으로 홍보한다.

친환경 명절 보내기 실천수칙 5가지는 ①사용하지 않는 전기 플러그 뽑기 ②명절 음식은 먹을 만큼만 만들기 ③고향길은 대중교통 이용하기, 자가용은 친환경 운전하기 ④성묘갈 때 일회용품 사용하지 않기 ⑤추석 선물은 친환경 상품으로, 구매는 그린카드로 등이다.

이날 캠페인에는 김은경 환경부 장관을 비롯해 한국기후‧환경네트워크 등 시민단체 대표, 대학생 서포터즈 등 약 10여명이 참여한다.

행사장에서는 봉제공장에서 버려지는 자투리 천을 이용해 다용도 쿠션을 직접 만들어 보는 체험관을 운영하여, 친환경 추석명절 보내기 실천수칙을 효과적으로 알릴 계획이다.

아울러, 에너지 절약 및 친환경에너지에 대한 내용을 담은 안내 책자(리플릿)도 배포한다.

환경부는 이번 추석에 국민 모두가 친환경 명절 실천수칙 5가지를 적극적으로 실천한다면 하루에 약 8,163.4톤, 연휴 10일 동안 약 8만 1,634톤의 온실가스를 줄일 수 있을 것으로 추산하고 있다.

또한 서울, 인천, 광주, 충북, 전북 등 전국 지자체도 지역 민간단체와 연계하여 유동 인구가 많은 기차역, 재래시장, 대형마트 등에서 다채로운 친환경 명절 보내기 행사를 전개할 예정이다.

김영훈 환경부 기후미래정책국장은 “이번 친환경 추석명절 보내기 캠페인을 통해 온실가스 감축 등 지속가능한 미래를 만들어 가는 작은 실천에 많은 분들이 공감하고 동참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정윤 기자  jy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