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정책·행정 복지부
박능후 장관, 추석 연휴 혈액·응급의료체계 점검혈액원 비상근무계획 보고·헌혈에도 참여…응급의료 종사자 격려하기도
헌혈에 참여하고 있는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

 박능후 보건복지부장관은 26일 서울남부혈액원(강남 소재)과 한림대학교성심병원 권역응급의료센터(안양 소재)를 방문, 추석 연휴를 대비한 혈액수급계획 및 응급의료체계를 점검하였다.

 박 장관은 먼저 혈액원 제제실, 공급실 등을 살펴보고 전국 혈액원의 추석 연휴기간 비상근무계획과 헌혈증진계획을 점검하였다.

 이후 혈액원 내 ‘헌혈의 집’에서 직접 헌혈한 박 장관은 “본인의 헌혈이 추석 연휴를 전후한 혈액수급에 조금이라도 보탬이 되길 바라는 마음에서 헌혈을 하게 되었다”면서 “자신의 피를 아무런 보상도 없이 묵묵히 아픈 이웃들과 나누는 286만 헌혈자분들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밝혔다.

 이어서 박 장관은 경기서남부 권역응급의료센터로 지정된 한림대성심병원을 방문하여 추석 연휴기간의 비상진료 운영계획을 보고받고 응급의료센터 현장을 둘러보았다.

 감염병 의심환자 선별 진료소 및 격리시설, 응급의료촬영실 등을 시찰하고 재난사고에 대한 응급의료체계를 점검하면서 응급의료 최일선에서 근무하는 종사자들을 격려하였다.

 박 장관은 “매년 명절마다 동네에 문을 여는 의료기관이 적어서 응급실로 환자가 몰리는 경향이 있는데, 유례 없이 긴 이번 추석 연휴를 대비하여 평상시 수준의 응급진료의 질을 유지하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하였다.

안치영 기자  synsizer@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