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의원·병원 치과/한의사
노인정액제 개선 한의계 참여로 일단락권덕철 복지부 차관, 김필건 회장 방문 10월 건정심서 의·한 동시 개선 보고 약속

노인외래정액제 개편 문제와 관련해 오는 10월 건정심에서 한의계도 동시에 논의된다.

권덕척 복지부 차관(사진 왼쪽)과 김필건 한의사협회 회장

지난 22일 단식 5일째를 맞은 김필건 대한한의사협회장은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의장의 요청으로 국회에서 노인외래정액제와 관련해 논의했다.

이날 김태년 정책위의장은 “형평성의 원칙에 입각해 노인외래정액제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해결해 줄 것을 요구했고 정부도 이 를 수용키로 했다”고 말했다.

즉,  김 의장의 요구로 복지부가 오는 10월 개최 예정인 건강보험정책심의위원회에 의·한 의원 노인외래정액제 동시 개정을 추진하겠다고 약속한 것.

같은 날 권덕철 복지부 차관은 단식 중인 김필건 한의협 회장을 찾아 “보험 등 보건의료 정책은 연속성이 필요한데 잘못되면 안된다”며 단식 중단을 요청했다.

특히 권 차관은 “노인외래정액제가 의과와 병행 시행하는 것을 10월 건정심에 보고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이를 위해 한의원 실태파악 등 한의계에서도 많은 도움을 달라”고 말했다.

이에 김필건 회장은 “노인외래정액제 뿐 아니라 난임, 치매 등의 사업에서 한의사가 배제돼 있다”며 “9월 중으로 협의체를 구성해 협의해 나가자”고 답했다.

한편, 김필건 회장은 김태년 의장과 권덕철 차관을 만난 직후 5일만에 단식을 중단하고 인근 병원으로 이동해 입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윤식 기자  21hero@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윤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3
전체보기
  • 명불허전 2017-09-24 10:00:03

    국민의 한사람의로서 이해가 안가네요.
    찬반논리가 아니라.
    전통의술을 왜 무시 하는지.... 일제시대입니까?
    대한민국 전통의술를 계승 발전시킵시다.   삭제

    • 노인장 2017-09-23 23:12:31

      문재인정부에서는 제대로된 행정을 보고싶다.
      민족의술한의학을 무시하지 말지   삭제

      • 2017-09-23 13:45:56

        미개하다 미개해...   삭제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