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정책·행정 복지부
만 75세·생후 6~59개월 독감 무료예방접종, 26일 시작1회 접종 대상자 대상…만 65세 이상은 10월 12일부터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는 9월 26일부터 전국 만 75세 이상 어르신 및 생후 6~59개월 어린이 중 1회 접종 대상 어린이의 인플루엔자 무료접종을 실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안전하고 편안한 접종 환경을 위해 지난해와 같이 만 75세 이상은 9월 26일부터, 만 65세 이상은 연휴 뒤 10월 12일부터 무료접종을 시작할 예정이다.

 생후 6~59개월 어린이 중 2회 접종 대상 어린이의 무료접종은 9월 4일 시작했고, 1회 접종 대상 어린이의 무료접종은 9월 26일 함께 시작한다.

 올해 국내 공급된 백신은 총 2,438만 도즈(dose:1회 접종량)로 지난해 대비 약 235만 도즈가 늘었고, 특히 어르신용은 별도로 관리해 충분한 물량을 확보하였으므로 유행종료까지 면역유지를 고려해 접종 초기 혼잡을 피해 권고시기에 접종하는 것을 당부하였다.

 무료접종 관련 상담은 관할 보건소, 질병관리본부 콜센터(전화 1339) 및 보건복지콜센터(전화 129)로 문의하고, 지정의료기관은 예방접종 도우미 홈페이지 및 스마트폰 앱*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올해는 추석연휴기간이 길어 연휴기간 동안 접종 가능한 의료기관 또한 9월 26일(화)부터 확인할 수 있도록 조치하였다.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은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은 건강 상태가 좋은 날에, 평소 다니는 병의원에서 받는 것이 안전하며, 접종 당일은 몸에 무리가 가지 않도록 쉬고, 접종 후 2~3일간은 몸 상태를 주의 깊게 살필 것”을 당부했다.

 특히 “지난해 70세 어르신께서 접종 후 바로 귀가해 쇼크(아나필락시스)로 응급조치를 받고 회복된 사례가 있었다며, 접종을 받은 후에는 반드시 20~30분간 접종기관에서 이상반응이 있는지 관찰하고 귀가해주실 것”을 강조하였다.

 한편 최근에 검출되는 인플루엔자 바이러스는 A(H3N2)형이며, 주요 유전자 분석결과 2017-2018절기 WHO(세계보건기구) 권장 백신주와 유사하였다.

 또한 검출 바이러스는 항바이러스제(타미플루 등)에 내성을 보이는 유전자 변이는 없었다고 설명했다.

안치영 기자  synsizer@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