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제약·유통 바이오
유럽 삼성 휴미라 바이오시밀러 승인삼성바이오에피스 임랄디, 판매 허가

 삼성바이오에피스는 휴미라의 바이오시밀러 ‘임랄디’(Imraldi, 성분명: 아달리무맙)가 유럽연합 집행위원회(EC)로 부터 최종 판매 허가 승인을 받았다고 밝혔다. 휴미라는 작년 연간 매출이 18조원으로 세계 판매 1위 바이오 의약품.

 삼성바이오에피스는 임랄디의 유럽 판매에 대해 물질 특허는 내년 10월에 만료될 예정이지만 여러 가지를 고려해 출시할 예정이며 현재로서는 구체적 시기를 언급할 단계는 아니라고 설명했다. 판매는 바이오젠이 담당하게 되며 이밖에도 유럽에서 휴미라 바이오시밀러는 암젠이 올초 승인을 받았고 베링거인겔하임과 쿄와기린바이오로직스 등이 허가를 신청했다.

 한편, 이번 승인으로 삼성바이오에피스는 세계에서 가장 많이 팔리는 자가면역질환 치료제인 항 TNF-알파 3종의 바이오시밀러를 유럽에서 판매하는 유일한 회사가 됐다. 삼성바이오에피스는 현재 엔브렐 바이오시밀러 베네팔리와 레미케이드 바이오시밀러 플릭사비를 유럽에서 파트너사인 바이오젠을 통해 판매하고 있으며 허셉틴 바이오시밀러 SB3도 EMA 판매 허가 심사 중에 있다.

김자연 기자  natur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자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