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정책·행정 심평원
심평원, 의료정보학회 학술대회 세션 운영보건의료 빅데이터 문 활짝 열어…다양한 산업과 동반성장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승택, 이하 심평원)이 22일부터 23일까지 양일간 가천대 메디컬캠퍼스(인천)에서 열리는 대한의료정보학회 학술대회에서 ‘One Step Forward in HIRA's Healthcare Big Data'를 주제로 세션을 운영한다.

 이번 학술대회는 ‘인공지능이 바꿀 보건의료 혁명(AI Driven Healthcare Revolution)’을 주제로 인공지능, 정보의학인증, 빅데이터, 블록체인 등을 다룬다.

 'One Step Forward in HIRA's Healthcare Big Data' 세션은 심평원 이태선 의료정보융합실장을 좌장으로 ‘HIRA 빅데이터 활용 활성화 전략’, 오픈메이트와 CJ 헬스케어에서 심평원과의 보건의료빅데이터 협력 경험을 발표한다.

 심평원 신현철 부연구위원은 ‘HIRA 빅데이터 활용 활성화 전략’을 주제로 보건의료 R&D, 감염병 의심 환자 조기감지 시스템, 국민관심질병 예측 서비스, 창업 지원 등 그 간의 빅데이터 개방 성과를 발표한다.

 또한 누구나 빅데이터 분석 아이디어를 제안·분석할 수 있는 오픈형 이슈 분석 서비스, 민간 산업 분야 활성화를 위한 보건의료 빅데이터 OPEN R&D 센터도 소개한다.

 오픈메이트 이은영 대표는 ‘빅데이터로 그리는 비즈니스 지도’ 를 주제로 심평원의 의약품안전사용정보시스템(Drug Utilization Review)에 기반한 감염병 의심 환자 조기 감시 시스템 개발 사례를 발표하고, CJ 헬스케어 이경아 연구원은 ‘제약회사의 빅데이터 활용 사례’를 주제로 국내 개발 신약의 가치향상을 위한 빅데이터 활용 경험을 발표한다.

 이태선 심평원 의료정보융합실장은 “심평원은 현재 비식별 조치 등으로 개인정보를 보호하고 다양한 보건의료 빅데이터 서비스를 제공 중”이라며, “미래 보건의료 환경 변화에 맞춰 HIRA 빅데이터의 접근 장벽을 낮춤으로써 의약계, 제약․스마트헬스케어 산업, 민간 창업 등과 동반 성장할 것”이라고 밝혔다.

홍성익 기자  hongsi@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