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의원·병원 병원
세종병원, 수술용 로봇 ‘다빈치Si’ 심장 수술 성공최소 침습으로 출혈 및 흉터 최소화, 조기퇴원 가능

국내 유일 심장전문병원 세종병원(이사장 박진식)이 전문병원 최초, 부천 지역 최초로 수술용 로봇인 ‘다빈치Si’ 이용 심장수술에 성공했다.

세종병원은 지난달 30일 ‘심장 점액종’ 진단을 받은 60대 환자에 대해 다빈치 로봇을 이용한 심장수술을 실시, 성공했다고 5일 밝혔다.

▲ 세종병원 로봇 수술팀(흉부외과 유재석 과장 외)이 첫 환자의 수술을 진행하고 있다.

특히, 세종병원과 메디플렉스 세종병원(인천 계양구)간의 협업을 통한 치료였기에 더욱 눈길을 끈다. 메디플렉스 세종병원의 심장내과 김경희 과장을 통해 진단을 받은 환자는 세종병원의 흉부외과 유재석 과장의 집도하에 로봇 이용, 좌심방을 열고 들어가 종양을 제거하는 ‘심장 점액종 제거술’을 마치고, 3일 퇴원했다.

심장점액종은 양성 종양이긴 하지만 종양 자체 또는 종양 표면에 생긴 혈전이 떨어져 나가 뇌혈관이나 다른 혈관을 막으면 뇌경색 또는 해당 장기에 경색을 일으킬 수 있는 질환이다.

일반적인 방법으로 수술할 경우 가슴을 절개해야 하지만 로봇 수술은 오른쪽 갈비뼈 사이의 근육의 작은 절개(약 3~4cm) 부위에 540도 회전 가능한 손목 기능을 갖춘 로봇팔과 카메라를 이용하여 수술하기 때문에 출혈과 통증이 적고, 흉터를 최소화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세종병원 흉부외과 유재석 과장은 “로봇 수술은 수술부터 퇴원까지 4~5일 정도 소요되기 때문에 빠르게 회복하여 일상생활로 복귀할 수 있다는 점이 가장 큰 특징”이라며, ”로봇 수술이 가능한 심장 질환으로는 판막질환(승모판질환, 삼첨판질환), 심방중격결손, 심실중격결손, 심장 종양 등이 있다”고 설명했다.

세종병원 이명묵 병원장은 “이번 로봇 수술 성공으로 환자분들이 고난도의 심장 수술도 보다 안전하고 편리하게 치료받을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 더 많은 환자들이 삶의 질을 높여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상만 기자  smle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