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제약·유통 제약산업
국제약품, 혈관손상 등 치료제 ‘레티움정’ 발매혈관손상·당뇨병성 망막병증에 효과, 타겐에프 잇는 기대주

국제약품(대표 남태훈)은 혈관손상 및 당뇨병성 망막병증 치료제인 신제품 '레티움정'(사진)을 4월 출시한다. 국제약품은 레티움정을 기존 대표품목인 타겐에프 연질캡슐을 잇는 차세대 블록버스터 제품으로 육성할 방침이다.

 

레티움정은 도베실산칼슘수화물을 주성분으로 모세혈관 취약성 개선 효능이 뛰어나다.

또한 혈액과 혈관기능 정상화를 통해 당뇨병성 망막병증 및 모세혈관장애의 안과질환 치료 효과 뿐만 아니라 항진된 모세혈관 파열과 투과장애를 수반하는 혈관손상, 혈전후 증후군, 말초울혈성부종, 정맥기능부전에도 효과적인 제품이다.

당뇨병 합병증으로 망막의 미세혈관이 손상되었을 때에 나타나는 당뇨병성 망막병증은 합병증 중에서 가장 무서운 질환으로, 실명 원인 중 높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당뇨병 경력이 30년 이상 되는 환자의 약 90%에서 발병되며, 15년 전후에도 약 60~70%의 발병율을 보이며 시야 흐림이나 시력저하를 초래하게 된다.

레티움정은 기존 제품과의 차별성과 질환 환자의 약제비 부담을 줄이기 위해 보험약가를 자체적으로 인하, 1정당 179원으로 시판을 계획하고 있으며, 포장단위를 추가(120T/PTP)해 환자들의 편의성도 향상 시켰다.

김영주 기자  yjkim@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