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의학신문
상단여백
HOME 의료기기·IT
필립스, ‘세계구강보건의 날’ 캠페인 참여올바른 칫솔 선택과 양치질 등 생애주기별 구강 예방 관리 중요성 강조

 필립스는 3월 20일 ‘세계구강보건의 날(WOHD, World Oral Health Day)’을 맞아 캠페인에 공식 스폰서로 참여해 전 세계와 전 연령대에서 만연하고 있는 구강질환의 심각성을 알리고, 생애주기별 구강관리의 중요성과 이를 위한 방법으로 올바른 칫솔 선택과 양치법을 강조하는 등 캠페인 메시지를 전달하는데 집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올해 ‘세계치과의사연맹(FDI World Dental Federation)’은 2017 WOHD 캠페인의 테마를 ‘구강 건강을 위한 똑똑한 선택(Live Mouth Smart)’으로 정하고, 구강 건강이 전신 건강은 물론 삶의 질에 큰 영향을 미친다는 사실을 전 세계적으로 알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또한 올바른 구강 위생 관리와 규칙적인 치과 검진, 담배·술·설탕 등의 구강질환 위험요소 관리를 철저히 하는 것이 유아기부터 노년기까지 평생 동안 구강을 건강하게 유지할 수 있는 가장 최선의 방법이란 점을 강조한바 있다.

 실제 FDI가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전 세계 인구의 20%가 유치 단계에서부터의 심각한 치주 질환과 충치를 갖고 있으며, 60%가 넘는 초등학생이 충치를 보유하고 있다. 또한 중년층의 15% 이상이 치아 손실까지 이어질 수 있는 심각한 치주질환을 앓고 있으며, 65~74세 인구의 약 30%는 자연치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우리나라의 경우도 치과진료를 받는 인구가 전 연령대에서 증가하고 있다. 2016년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조사에 따르면 ‘치은염 및 치주 질환’은 감기에 이어 외래 다빈도 질병 순위 2위를 차지했고, 요양급여비는 1조 1,018억원으로 2012년(5,393억원)보다 2배 이상 급증했다. 또한 치주질환 환자수도 1,409만명으로 2012년(853만명)보다 65% 늘어났다. 

 글로벌 필립스 마하 야콥 박사는 “우리의 삶에서 매우 중요한 역할을 맡고 있는 구강은 호흡하기와 먹기 및 삼키기 같은 생존 활동은 물론, 말하기와 미소 짓기 등의 사회 활동에까지 영향을 미친다”며 “유아부터 노년층까지 전 연령대가 올바른 칫솔 선택과 양치법을 통해 구강질환 예방에 힘써야 한다”고 전했다.

 한편 필립스의 구강헬스케어를 대표하는 ‘소닉케어(Sonicare)’는 전 세계 치과의사들이 추천하는 프리미엄 음파칫솔 브랜드이다. 

소닉케어의 대표제품인 ‘다이아몬드클린’은 혁신적인 음파기술로 공기 방울이 치아 표면은 물론 잇몸 라인을 따라 손이 닿지 않는 곳의 플라크까지 일반 칫솔 대비 7배 효과적으로 제거해주는 제품으로, 음파 칫솔만의 물살파워 클렌징이 잇몸을 따라 힘주어 닦지 않아도 치아 사이 깊숙한 곳까지 부드럽게 세정해 잇몸 손상 없이 더 많은 플라그를 제거해준다.

오인규 기자  529@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인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