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해외 의료
충치, 레이저로 조기발견 기술 개발加 퀀텀 덴탈 기술 '커너리 시스템'

레이저 광선으로 충치를 조기에 발견·치료할 수 있는 기술이 개발됐다.

▲ 커너리 시스템
캐나다의 진단기기 회사인 퀀텀 덴탈 기술(Quantum Dental Technologies)은 최근 개최된 국제치과연구협회(IADR) 컨퍼런스를 통해 이같은 커너리 시스템(Canary System)을 공개했다.

이는 한손에 들어오는 작은 레이저로, 저전력의 빛을 방출해 치아 표면의 발광도와 열을 측정함으로써 건강한 치아와 부식된 치아를 구별한다.

특히, 치아표면으로부터 5mm까지의 깊이에 50미크론 크기의 부식까지 발견할 수 있으며 매끈한 법랑질 표면, 뿌리부위의 표면, 씹는 면, 치아 사이, 충전물 주변까지 구석구석 관찰가능하다.

이에 퀀텀은 커너리 시스템이 육안관찰이나 X-레이촬영으로는 발견할 수 없는 충치까지 조기에 발견·치료하게 함으로써 치과치료에 혁신을 가져올 것으로 기대했다. 커너리 시스템은 향후 18~24개월간의 임상시험 후 2010년경에 출시될 예정이다.

김자연 기자  nature@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자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