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대표 뉴스 - 자매지 일간보사
상단여백
HOME 해외 의료
사회불안장애, ‘사교불안장애’로 개칭행위장애, PTSD, 인격장애도 각각 개정키로
일본정신신경학회

일본에서 사회불안장애란 명칭이 ‘사교불안장애’로 바뀌어 사용된다.

일본정신신경학회는 사회불안장애란 명칭이 다른 사람 앞에서 지나치게 긴장하는 경우를 말하는데 ‘은둔형 외톨이’ 등과 오해하기 쉽다는 점에서 사교불안장애로 바꾸는 등 오해나 편견을 가져오기 쉬운 용어를 개정하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이 외에도 △행동장애는 청소년기 절도나 폭력 등 문제적 행동을 반복하는 것을 가리키는데, 서툴고 동작이 부자연스러운 행위와 오해하기 쉽다는 점에서 ‘소행(素行)장애’로, △외상후스트레스장애(PTSD)는 신체적인 상처 후의 심리적 증상으로 인식하는 경우가 있어 ‘심적외상후스트레스장애’로, △인격장애는 성격장애를 가리키는데 인격 자체를 부정하는 인상이 있어 ‘퍼스널리티장애’로 변경하기로 했다.

정우용 기자  yong1993@bosa.co.kr

<저작권자 ©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우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